안산시청 씨름부, 설날장사 씨름대회 매화급 우승 봉납식

매화급 이아란 선수 장사 등극…국화급 김다혜 2위·무궁화급 최희화 3위·단체전 2위 선전

이태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2/05 [11:03]

안산시청 씨름부, 설날장사 씨름대회 매화급 우승 봉납식

매화급 이아란 선수 장사 등극…국화급 김다혜 2위·무궁화급 최희화 3위·단체전 2위 선전

이태호 기자 | 입력 : 2020/02/05 [11:03]

 

▲ 윤화섭 안산시장이 5일 시장실에서 ‘2020 설날장사 씨름대회’ 매화급 우승 봉납식을 갖고 씨름부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5일 안산시청 여자 씨름부 소속 이아란 선수의 ‘2020 설날장사 씨름대회’ 매화급 우승 봉납식을 열었다.

 

이아란 선수는 지난달 27일 충남 홍성 홍주문화체육센터에서 열린 ‘2020 설날장사 씨름대회’ 마지막 날 열린 여자부 60㎏급 이하인 매화급 결승전에서 한유란(거제시청) 선수를 2대 1로 꺾고 장사에 등극했다.

 

지난달 안산시청으로 이적한 이아란 선수는 조경덕 감독을 만나 기량이 급성장하며 매화급의 새로운 강자로 떠오르고 있는 선수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우수한 성적을 거둬 안산시를 빛낸 이아란 선수가 자랑스럽다”며 “앞으로도 씨름부가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2020 설날장사 씨름대회에서 안산시청은 김다혜 선수가 국화급 2위, 최희화 선수가 무궁화급 공동 3위, 단체전에서 2위에 오르는 등 여자 씨름 명가의 명성을 이어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