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안산상공회의소-독일 아헨상업회의소, 첫 국제 화상 회의 개최

관내 기업의 기술개발, 벤치마킹, 판로개척 지원 계획

김태창 기자 | 기사입력 2021/06/08 [17:06]

안산상공회의소-독일 아헨상업회의소, 첫 국제 화상 회의 개최

관내 기업의 기술개발, 벤치마킹, 판로개척 지원 계획

김태창 기자 | 입력 : 2021/06/08 [17:06]

 

 ▲ 안산상의-아헨상의 화상 회의


안산상공회의소(회장 이성호, 이하 안산상의)와 독일 아헨상업회의소(이하 아헨상회)는 6월 7일(월), 아헨투자청 프랭크 라이슈텐 총괄책임, 아헨상회 폰 덴 드리쉬와 베네딕트슈볼 책임자를 비롯한 양 기관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기술개발, 해외진출 등 기업의 글로벌 역량 강화와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국제 화상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이성호 회장이 취임 후 진행한 첫 국제 화상 회의로서 2021년도에 중점을 두고 추진 중인 사업이기도 하다.

 

아헨(Aachen) 특구는 독일의 MIT로 불리는 아헨공과대학이 소재하고 있으며 자동차, 화학, 소재‧부품, 인공지능(AI) 등 핵심기술을 보유한 연구집적지로서 혁신 기술개발 산업의 촉진과 독일 제조업의 심장부 역할을 하는 등 독일판 실리콘밸리로 각광받고 있다.

 

안산상의 이성호 회장은 “안산상의는 기업의 새로운 미래를 함께 만들고 싶다”며, “이번 회의를 시작으로 아헨과의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기업들이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안산상의가 주도하여 개최된 이번 회의를 통해 양 기관은 주요 현안을 자유롭게 공유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협력방안을 모색하였으며, 앞으로 상호 간 지역소식 교환과 교류단 파견 등 발전적인 관계와 지속적인 교류협력을 약속했다.

 

한편, 안산상의는 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국제교류를 통한 ▲기술개발 ▲벤치마킹 ▲판로개척 등을 지원할 계획이며, 기업의 해외 진출 상담 및 교류협력 문의는 안산상공회의소 전략기획팀(T. 031-410-3030 / 내선 241)으로 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